춘천의 지명유래

본문 바로가기

춘천의 역사·문화

춘천의 지명유래

    HOME > 춘천의 역사·문화 > 춘천의 지명유래

춘천의 지명유래

조양리(朝陽里)

동막골, 모래재, 매주울, 사방루, 상부사원, 하부사원, 박칠,하명암을 병합하여 조양리라 했다.

느릅실고개(유현)

하부사원에서 사방우로 넘어가는 고개.

능골

옛날에 높은 사람의 무덤〔능〕이 있었다하여 붙여진 이름.

동막골

임진왜란 때 춘천 진병산에 관군과 의병이 진을 치고 있었고 동막골에도 의병들이 막을 치고 있었다.

모래재(砂峴)

사방우 서북쪽에 있는 고개.

원창리로 통하는 큰 길.

모래가 많았기 때문에 생긴 이름.

정신요양원

모래재 동쪽 산을 깎아내리고 요양원을 지었다.

정신 장애아들의 보금자리가 되었다.

바칠(田雉谷)

조양리 서남쪽 끝에 있는 마을.

밭(田) 꿩(雉) 골짜기(谷)의 뜻을 합쳐 밭치리, 전치리라고 부르게 되었다.

방울고개(鈴峴)

예전에 어떤 사람이 금방울을 얻어 부자가 되었다 한다.

부사원(府司院)

느릅실고개 남동쪽으로 자리잡은 마을.

조선시대에 부사원이 있었다.

길손들이 쉬어가던 주막촌이었다.

부처바우골

부처바위가 있었는데 없어지고 산제당이 있었다.

사방우(四防隅)

네거리에 있던 마을.

상부사원(上府司院)

상부사원리.

부사원 위쪽에 있는 마을.

춘천서 홍천으로 가는 길목.

은파정

옛날 은(銀)광산이 있었다.

은광산에 정자가 있었기에 은파정이 되었다.

조양천(朝陽川)

조양리 미을을 흘러내리는 내.

하명암(下鳴岩)

명암 아래쪽에 있는 마을.

하부사원(下府司院)

부사원 아래쪽에 있는 마을.

메지울

사방우 남쪽에 있는 마을.

메주나무가 있던 골짜기를 나뭇골이라고 불렀다.

봉명리(鳳鳴里)

석동골

상명암과 원무동 중간에 있는 마을.

범정골

법정골이라고도 부른다.

원무골 안에 있는 골짜기 마을.

양지말

원무동(元武洞)이라고도 부른다.

고려 때 원참위라는 무관이 마을을 이룩했다.

양지가 드는 마을이라해서 양지골 이라고 부른다.

원무동

양지말.

원무동 안쪽 마을은 안원무동.

상명암(上鳴岩)

상명암리.

명암 위쪽에 있는 마을.

관골(冠谷)

관곡, 관꼴이라고도 부른다.

지형이 관처럼 생겨서 붙여진 이름.

복사골(桃花洞)

복사골, 도화동이라고도 부른다.

복숭아나무가 많아서 생긴 이름이다.

명암(鳴岩)

봉명리와 조양리에 걸쳐있는 마을.

부엉나무(봉바우)가 있다.

부엉이가 잘 깃들어서 붙여진 이름.

명암 위쪽에 있는 마을은 상명암리.

성골

성동(城洞) 성동리라고도 부른다.

산이 험하게 둘러 쌓여 있는 마을.

성처럼 둘러 쌓였음.

조항현(鳥項峴)

새목현, 새메기 고개라고도 부른다.

새의 목과 같이 생긴 고개.

새목고개 밑에 있는 마을은 새메기.

조항현은 새메기 고개를 한자로 표기한 것.

장재울

긴 골짜기에 있는 마을.

부자가 살았는데 쌀뜨물이 20리까지 이어져 떠내려 갔다 함.

원창리(原昌里)

조선시대에 원창역(原昌驛)이 있었으므로 원창리라는 이름이 생겼다.

안산들

마을 앞에 있는 들.

마을 앞에 있는 골짜기는 안산꼴(골)
구암동(鳩岩洞)

굴아우라고 부르기도 한다.

밑에 굴이 뚫린 바위가 있는 마을.

봉위

봉위언덕 밑에 있는 마을.

원창리에 있는 산으로 봉이언덕이 있다.

봉이언덕 밑에 골짜기는 봉이큰골.

안말

산 밑 구석에 있는 마을.

관거리

관꺼리라고도 부른다.

원창 앞에 있는 마을.

조선시대에 원창역이 있었다.

관거리 부근에 있는 들은 관뜰(들).

새술막

새로 생긴 술막이 있던 마을.

신점리(新店里)라고도 불렀다.

신문화가 들어온 이후 새술집이 생긴 것에 따라 생긴 이름.

가지울(加芝洞)

새술막 동쪽 골짜기에 있는 마을.

가재가 많았다 함.

가지동이라고 부르기도 함.

쉰동 골

옛날에 집이 50호 있었다 함.

매나미

매봉 너머에 있는 마을.

매가 앉은 모양과 같은 산은 매봉.

매내미, 매네미라고도 부른다.

덤바위

덤바우가 있는 마을.

바위 위에 큰 바위가 덤으로 얹어 있어 덤바위라 부르는 덤바위.

쉬영골

원창들에 있는 산골짜기.

덕재(고개)

원창리에 있는 고개.

상명고개

봉명리의 상명암으로 가는 고개.

왁박골

원창들의 동쪽에 있는 마을.

왁박골에 있는 너설은 왁박골 서덜이라고 한다.

원창고개

원창현.

원창 북쪽에 있는 고개.

높이 317m 신동면 학곡리를 통한다.

춘천으로 들어오는 관문처럼 되어 원창고개에서 춘천시가지를 한눈에 조망할 수 있다.

은아릿골

옛날 어떤사람이 현몽을 하여 은항아리를 캤다 함.

조리텃골

지형이 조리처럼 생겼다 함.

호냇골

관딧골 옆에 있는 골짜기.

군자리(君子里)

군자골 또는 군자곡(君子谷) 이라고 했다.

군들

군자리의 서남쪽 끝에 자리잡고 있는 마을.

논골

논이 많은 마을.

재취동(才取洞)

군자리의 맨 북쪽에 있는 마을.

종자리(宗子里)

군들 동쪽에 있는 마을.

종자동(洞)이라고도 부른다.

봉명리로 넘어가는 고개는 종자현(宗子峴).

가래나무골

가래나무가 있던 골짜기.

갈골

전에 갈부자가 살던 마을.

농바우

종자리에 있는 바우.

농처럼 생겼다.

농바우 앞에 있는 산은 농바우 안산.

덩마니고개(덕만이고개)

신동면 덩마니로 가는 고개.

예전에 어느 관찰사가 이 고개를 넘다가 덕만이라는 심복 종을 잃어버렸다.

두무골

두무동.

군들과 재취동 중간에 있는 마을 두무동(杜武洞)으로 표기.

사냥피장등

사냥을 하던 곳.

삼막골

예전에 삼을 캐러 다니던 사람들이 모여 막을 치고 살았다.

샛골

종자리와 군들 사이에 있는 골짜기.

솟대배깃 들

예전에 솟대가 서 있던 곳.

수리봉

조양리 사이에 있는 산봉우리.

옻밭골

예전에 옻나무 밭이 있던 마을.

재골

기와를 굽던 골짜기.

폭포숫개

폭포수 부근에 있는 개.

두껍바우

두껍처럼 생긴 바위가 있음.


우)24420 강원도 춘천시 퇴계농공로 40 | TEL : 033-254-5105 | FAX : 033-244-5105
COPYRIGHT 2019 ALLRIGHT RESERVED. 춘천문화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