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의 지명유래

본문 바로가기

춘천의 역사·문화

춘천의 지명유래

    HOME > 춘천의 역사·문화 > 춘천의 지명유래

춘천의 지명유래

석사동

석사동은 원래 돌과 모래가 많은 곳이라 하여 石沙洞이었던 것을 1939년 춘천사범학교가 들어서면서 미래의 스승을 배출하는 것이라고 碩士洞으로 바뀐것이다.

강원도여성회관

강원도여성회관은 처음에 시내 죽림동 지역에 건립 되었으나 사옥이 협소해 새로 지어 옮겼다.

여성회관은 강원도 여성들의 요람이 되고 있다.

말무덤

난리때 죽은 말을 묻었다는 무덤.

중도와 우두동의 말무덤과 같은 고총.

배다리보

벌말앞에 있던 보.

사기장골

사기를 구웠다는 골짜기.

상보

석사동 위쪽에 있는 보.

석사교

석사동에 있는 다리.

쌍다리

괸돌 동쪽에 있는 쌍으로 된 다리.

스무숲

스무나무 숲이 있었다.

승지골

석사동에 있는 마을.

앞개울

벌말 앞에 있는 개울.

애막골(艾幕洞)

애막골이 무인지경이었을때 죽은 애기들을 갖다 묻어 애총(兒塚)이 즐비해서 생긴이름이라는 설과 무덤옆에 여막을 지어 시묘살이한 효자들이 많았던데서 나온 이름이라는 설도 있다.

가난해서 번듯한 집을 지을수도 없고 도심에서 셋방살이 하기도 어려운 소외계층 사람들이 유막을 얶어 쑥부쟁이로 지붕을 덮고 살았기에 애막골이란 이름이 붙었다는 설이 설득력이 있어 보임.

약물골

약물이 나는 골짜기.

양지말

양지편에 있는 마을.

외솔배기

큰 소나무가 한 그루가 서있던 마을.

응달말

응달쪽에 있던 마을.

중보

가운데 있는 보.

쥐역두루

석사동에 있던 들.

.

지석리

석사동에 있는 마을.

진선이장둥이

상등성이가 길다고 진선이 장둥이라고 불렀다.

큰골

골이 큰 골.

태백교(太百橋)

동내면 사암리의 태백동(太百洞)에서 나오는 개울에 놓인 다리.

후하교(後下橋)

쌍다리를 후하교라 부른다.

춘천교육대학

석사동 339번지에 위치.

처음에 춘천사범학교에서 춘천교육대학교로 발전했다.

강원도 초등교사 배출의 산실이며 총본산이기도 하다.

선사유적(先史遺蹟)

1973년 6월, 갈아서 만든 돌도끼 1점, 돌 화살촉 1점, 반달형 돌칼 1점이 출토되었다.


우)24420 강원도 춘천시 퇴계농공로 40 | TEL : 033-254-5105 | FAX : 033-244-5105
COPYRIGHT 2019 ALLRIGHT RESERVED. 춘천문화원